int

언론보도 / 방송

 

인터넷 매체

4.jpg

 

’소사골 순대국’으로 유명한 ㈜담소이야기의 프렌차이즈 브랜드 ‘담소사골순대’가 가수 알렉스와 전속모델 계약을 체결하고 성장세에 힘을 더하고 있다.

평소 TV에 출연하여 자신만의 요리비법을 공개하는 등 요리에 많은 관심을 보여온 부드러운
이미지의 알렉스와, 담백하고 깔끔한 맛의 ‘담소사골순대’의 만남은 시너지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담소사골순대’의 대표메뉴는 돼지머리고기 대신 소고기가 들어가 설렁탕처럼 맑은 [우(소, 牛)사골 우순대국]으로 소사골에 순대와 소고기의 조합이 잘 어우러져 깔끔한 맛을 자랑한다.

또한 기존 순대국을 원하는 고객을 위해 머리고기가 들어간 얼큰한 [우(소, 牛)사골 돈순대국]도 있다. 이것 역시 소사골로 만들어낸 순대국이다.

맛 뿐만 아니라 인테리어도 기존 재래시장의 허름한 국밥집 이미지에서 탈피하여 현대식의 고풍스러운 이미지로 깔끔한 분위기에서 식사를 즐길 수 있다.

담소이야기 관계자는 “순대국은 우리나라 대표 국민음식으로 유행을 타지 않아 다른 프랜차이즈와는 달리 안정적인 수익이 보장되며,
식자재 원가율을 최대한 낮춰 본사의 이익보다는 가맹점주들에게 안정된 수익을 주고자 노력했다”고 밝혔다. 또한 “창업경험이 없는 예비창업주들을 위해 입지선정부터 전문적인 조언과 함께 전폭적인 지원으로 예비창업주들의 부담을 덜어주고자 애쓰고 있다”고 덧붙였다.

실제로 ‘담소사골순대’는 운영 3년반 동안 총 21개 지점 중 폐업한 지점이 한 곳도 없으며, 아무런 홍보
마케팅 없이 입소문만으로 월 3,000만원 매출에서 3년 반만에 연매출 200억대의 놀라운 성과를 이뤄냈다.

’담소사골순대’는 소뼈를 우려낸 육수로 기존 순대국과의 차별화를 통하여 2010년 11월
일산점(강남으로 이전, 강남본점)을 시작으로 현재 총 21개 지점을 개점하였으며, 지점수를 점차 늘려가고 있다.

뉴스팀 seoulen@seoul.co.kr

 

기사 원문 보기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40523500064